방문을 환영합니다.

안녕하세요 미어캣 회원 여러분들, 고려대학교에 재학 중인 멘토입니다. 

 

겨울은 1년을 마무리하는 시기이도 하지만, 또다른 1년을 준비하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이제 겨울방학에 돌입하는 예비 고1과 예비 고2의 특징은 입시에 대한 불안감이 막연하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그 불안감이 다가왔을 때 마음을 다잡고 공부를 시작하면, 그것은 너무 늦습니다.

 

그래서 고등학교에 이제 입학하는 예비 고1 학생과, 이제 본격적으로 고2에 올라가는 예비 고2 학생들을 위해 이 글을 준비했습니다.

● 예비 고1 무엇을 준비해야 하나요?


1) 수학 선행 학습
- 많은 선생님들이, 그리고 멘토들이 중학교에서 고등학교로 올라갈 때 수학 선행 학습의 필요성을 강조합니다.

 

그만큼 고등학교 수학은 따라가기 어렵고, 미리미리 해두어야 한다는 뜻입니다.

 

하지만 그냥 의무감 때문에 수학 선행 학습을 하는 것은 안 하느니만 못합니다. 또 ‘미리 조금 해놓으면 나중에 가서 한 번 더 할 때 조금이라도 더 편하겠지’라는 마인드도 위험합니다. 선행학습이 아니라 개념을 마지막으로 공부한다고 생각으로 수학을 공부해야 합니다.

 

무리하게 많은 양을 빨리 나가겠다고 생각하지 말고, 본인이 방학 때 나갈 수 있을 만큼의 적당량을 정해놓고 그 부분에 대해서 심화 수준의 문제까지 풀 정도로 공부하세요. 저의 경우에는 고1 때 수학을 안 해서 고2때부터 수학을 시작해 고3 수능 때 수학 1등급을 받았습니다. (문과 수학은 할 때 확실히 해놓을 경우 1~2년이면 충분합니다)

 

이것은 저만의 경우도 아니고, 꽤나 많은 학생들에게 해당합니다. 얼마나 빨리 시작하느냐 보다는, 얼마나 확실하게 공부하냐가 중요함을 명심하고 본인이 할 수 있을 만큼의 선행 학습을 하세요

2) 국어와 영어
- 국어의 경우, 굳이 고등학교 모의고사까지 공부할 필요는 없지만 기초적 문법개념과 문학 개념어를 학습하고 오는 것이 고등학교 생활에 편합니다. 특히 문법의 경우에는 고등학교 내신과 수능 모두에 출제되기 때문에 일찍 끝내놓는 것이 유용합니다. 또 문학에 등장하는 개념어들을 숙지하면 고등학교 내신 수업할 때 이해에 용이할 것입니다. 


- 영어의 경우, 많은 양의 영단어를 숙지하고 기초 영문법을 공부하고 오는 것이 편합니다. 영문법은 고등학교 내신 3년 내내 출제 단골 손님이 되므로 특히나 중요합니다. 특히 기존에 영문법은 학원이나 학교에서 개념을 띄엄띄엄 배우는 경우가 많았을텐데 방학이라는 기회를 통해서 영문법을 기초부터 흐름에 따라 공부해보길 바랍니다. 왜 이 문법이 이렇게 작용해야 되는 지 이해하기 수월할 것입니다.

3) 책 
- 고등학교 입학하고 나서도 책을 읽을 시간은 분명 있습니다.

 

하지만 중학교 때 읽고 생각하는 것과, 고등학교 때 읽고 생각하는 것은 차이가 있습니다.

 

중학교 때 책을 읽고 사고하는 것은 차후에 고등학교의 여러분이 공부할 때 사고력의 바탕이 됩니다.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에 많은 학생들이 경시하지만, 실제로 책을 많이 읽은 학생들이 학업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경우가 많습니다.

 

고등학교에 오게 되면 생활기록부 기재를 위한 ‘입시’를 위한 독서를 많이 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중학교와 고등학교의 경계에서는 여러분이 원하는 주제의 책을 구매하여 ‘독서’를 위한 독서 그 자체를 해보시길 바랍니다.

● 예비 고2를 위한 방학 보내기


많은 학생들이 고1 때는 막 고등학교에 입학했기 때문에 어느정도의 긴장감에 공부를 하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친구들과 친해지고 학교에 적응하는 1학년 2학기부터 2학년 1학기까지 가장 재미있는 학교 생활을 보냅니다. 재미있는 학교 생활을 보내는 것은 큰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할 땐 하고 놀 땐 노는 그런 학생이 되는 것이 필요합니다.

 

대부분의 학생들이 공부에 크게 전념하지 않는 때이기도 하므로, 성적을 올리기 쉬운 때이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이번 겨울 방학을 어떻게 보내느냐가 고2 생활에 매우 중요합니다. 2년이나 남은 대학 입시도 멀어 보이고, 처음 고등학교 입학할 때의 긴장감도 없어지기에 겨울방학을 무의미하게 보내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본인의 고1 11월 모의고사 성적에 따라 취약과목에 대한 모의고사 공부를 시작해야 하고, 한 박자 빨리 수능 개념에 대해 익숙해질 필요가 있습니다.

 

또 수시의 경우에는, 자기소개서를 미리 써보고 본인이 진학하기 원하는 과와 관련된 비교과 활동이나 독서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2에서 고3 올라가는 겨울방학만큼 타이트하게 공부할 필요는 없지만, 챙길 것은 다 챙겨야 하는 시기입니다.


특히 선행 학습으로 수학 진도를 많이 나가 놓으면, 고2와 고3 때 수능 공부를 할 때 상대적으로 편해집니다.

 

여러분이 수능 공부할 때 가장 시간이 많이 투자되는 과목이 수학이기에, 미리 해놓으면 나중에 갔을 때 다른 취약 과목을 공부할 시간이 많아지는 것입니다. 고3 때부터 수능 공부를 시작하면 늦기에, 지금부터 본인의 취약점과 여러 과목의 개념에 집중해야 합니다.


이렇게 입시가 멀어 보임에도 본인이 필요한 부분을 챙기는 공부를 하는 학생은 고2와 고3 때 좋은 결과를 낼 수 있을 것입니다.

 

여러분이 이번 겨울방학 때 좋은 추억도 만들고, 본인의 해야 할 일에도 충실한 그런 학생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마젠타 2018.01.26 09:45
    예비고1인데 멘토님 기준으로 수학을 어느정도 끝내는게 좋다고 생각하시나요?
  • manager 2018.01.26 10:14

    문과라면 고등학교 1학년 범위까지 확실히 해놓는게 편할 것 같아요 

  • 프라워스켄 2018.01.26 14:37
    예비고1인데 좋은정보 진짜 감사드려요▽▽
  • 굼벵이 2018.01.26 22:52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ㄱㅁㄱ 2018.01.27 00:26
    이과갈 예비고1인데 수학 어디까지 끝내는게 편할까요?
  • manager 2018.01.29 10:53
    이과는 제가 확실하지 않지만, 보통 상위권이었던 주위 친구들 둘러보니 수학2나 미적까지 나가더라고요!
  • 션피디사랑 2018.01.31 17:31
    여기서 말하는 개념이 대체 뭔지 모르겠어요ㅠㅠ 다들 개념을 충분히 이해하고 응용력을 기르라는데 그게 무슨 말인지.. 자세히 설명 가능할까요..??
  • manager 2018.02.01 14:33
    개념이 사실은 굉장히 추상적인 단어죠 ㅠㅠ

    그래도 한 문장으로 정의한다면 "내가 그 공식/단어를 완전히 이해한다"로 생각하시면 될 것 같아요

    '미분'이라는 개념이 있을 때, 단순히 기계처럼 미분 공식을 쓰는 것이 아니라

    미분이라는 개념이 왜 등장했고, 어떻게 쓰이고, 어떤 상황에서 써야하는지를 두루 이해하는 것 입니다.

    수능 4점짜리 문제들은 쎈/RPM/개념원리에 있는 문제들처럼 단순 공식 대입으로 풀리지 않는 문제가 많습니다.

    왜냐하면 하나의 단원에서 하나의 공식에 대해 묻는 쉬운 문제와는 달리, 수능 4점 문제는 여러 개념들이 동시에 내포되어 있기 때문에

    문제 자체를 이해하고, 다양한 개념을 써야할 때 쓸 줄 알아야 하기 때문이죠.

    이런 경우 탄탄한 개념 활용 능력이 필요합니다.

    비유를 하면 개념은 '요리 도구'이고, 문제풀이능력은 '요리 하는 법', 문제는 '재료'라고 생각합니다.

    좋은 요리사는 자신의 요리에 필요한 모든 요리 도구를 이해하며 쓸 줄 알고, 어떤 상황/재료에서 어떤 도구를 써야할 지 압니다.


    답변이 도움되셨길 바랍니다 :)
  • 서연고22학번 2018.02.02 00:33
    감사합니다ㅠㅠㅠㅠ!!
  • Lovely 2018.02.01 00:48
    열심히 해보겠습니당ㅎㅎ
  • 양쎄 2018.02.02 23:29
    열심히 해야 겠네요
  • 박달수 2018.02.03 04:59
    잘 읽었습니다!!긴장을 놓지 않도록...!노력할게요!
  • 내가벌써고3이라닛 2018.02.06 22:49
    열심히 하겠습니다
  • NaOng 2018.02.07 18:59
    감사합니다! 당장 자소서를 써봐야 겠어요
  • 이히 2018.02.09 21:15
    방학때 책도 많이 읽어야 겠네요ㅠㅜㅜ
  • 와 진짜 멘토님 글만 보면 제가 좀만 더 늦게 태어났어야 한다고 한탄합니다 ㅜㅜㅜㅠㅜ 수험생활을 끝낸 시점에서 정말 하나하나 다 와닿고 너무 소중한 말씀이에요 진짜로...이건 진짜 많은 학생들이 봐야해요 ㅠㅠㅠㅠㅠ 제 얘기 써 놓은 줄 알았어요 완전 공감됩니다... 진짜 하나하나 다 소중한 글이네요... 친척 동생들한테 이번 설에 가서 꼭 꼭 읽게 해야겠어요
  • 아메다요 2018.02.15 00:49
    감사합니다!
    맘속에 꼭 저장하고 원할때마다 꺼내볼께여~♡
  • 66 2018.02.15 03:10

    요즘 좀 슬럼프 (?)를 겪는 것 같은데 덕분에 좀 의지가 생기는 것 같아요 더 노력하겠습니다

  • 울어요울어 2020.12.29 18:52

    예비 고2인데 문과입니다 영어와 수학에 약해 수학을 한달동안 복습하고 한달동안 예습할려하는데 예습을 몇단원까지 하는게 좋을까요? 

    글구 답변 받으면 이메일로 답변 오나요? ㅜㅜ 안온다면 gwaner96@naver.com으로 답변해주세요 ㅜ 못볼꺼같아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후배들을 위해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manager 2018.01.24 195
11 [경희대학교 멘토] 첫번째 논술 칼럼-논술에 대한 궁금증 해결(인문) [24] [멘토]여니개쥬아-경희대18 2018.02.12 1167
10 수시 생기부를 준비할 때의 자세 [7] 욜롤롤롤로 2018.02.07 817
9 스트레스 받거나 졸음에 시달리시는 분들을 위한 알아두면 쓸데없지는 않은 조언 [40] 고대로고 2018.02.04 2658
8 영어 공부법과 인강선택 (영어 6월,9월 3등급에서 수능 1등급)(인증) [29] 지방대생 2018.02.03 12795
7 문과 수시러 현시점에서 수능최저 준비에 관한 간단한 조언! [12] [멘토]위널 2018.02.01 788
6 정대표의 국영수 인강 후기 [41] 정대표 2018.01.30 16352
5 3년 동안 고등학생으로 살아오면서 느낀 것들 [17] 13GH 2018.01.27 2014
4 (수시러) 고1,2 내신, 정시 대비 공부법 [7] manager 2018.01.26 2028
3 [고려대학교 멘토] 평가원 모의고사의 모든 것 [5] manager 2018.01.24 979
» [고려대학교 멘토] 예비 고1, 고2가 겨울방학 때 하면 좋을 것들 [19] manager 2018.01.24 4840
1 [고려대학교 멘토] EBS 연계 교재, 바르게 공부하기! [11] manager 2018.01.24 4795
인기글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